검색결과

'USPop'에 해당되는 글 2건

울나라나 섬나라와는 달리, 쌀나라 광고에는 연예인이 출연하는 경우가 아주 드물다. 항간에 도는 말로는 미국에서 광고모델을 한다는 것 자체가 그 제품에 대해 내가 보증한다! 라는 식의 이미지가 크기 때문에, 웬만해서는 잘 출연하지 않는다고도 한다. 그런데, 출연하는 광고가 얼마 안 되기도 하지만, 스타가 출연하는 광고 중에서도 허접한 것이 어찌나 많은지.... 

보고 있으면 막 손이 오그라들면서  "이럴거면 저런 모델 쓰지 마!!!! 모델 니는 눈이 삐었나?? 저딴 광고 출연하게??!!!!"라고 절규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벤 에플렉 출연 헤어왁스 광고와, 그와 쌍벽을 이루는 라이언 시크리스트 출연 구강청정제(?맞나? 가물가물) 광고가 그 대표적), 나름 스타일리시하게 광고를 뽑았다고 하더라도, 그 광고모델과 제품 이미지가 영 안맞아서 고개를 갸우뚱한 경우도 있다. (마돈나 언니가 새앨범 출시하시믄서 야심차게 내놓았던 선실크 샴푸 광고의 경우, 광고는 멋지구리했지만 "아니 근데 돈나 언니가 왜 안 어울리시게 선실크??"라는 생각이 들었다는.... 쿨럭) 뭐, 페더러, 타이거우즈, 앙리 세명의 어마어마한 수퍼스타를 기용하는 돈GR을 벌였던 질레트 광고는... 어디서 최악의 광고로 뽑혔다지?

그런데 최근(이래봤자 한두 달 됐다--;)에 발견한 광고 중에 나를 떼굴떼굴 구르게 한 광고가 있었으니, 바로 비욘세 출연의 DirecTV 광고. DirecTV란 말하자면 접시 다는 위성방송인 모양인데, 올해 초 공중파 HD화를 맞아 더욱 야심찬(?) 마케팅을 펼치는 중. 거기에 광고모델은 한참 잘나가는 비욘세. 배경음악은 2006년 싱글 "Upgrade U." 찾아보니 이 광고가 2007년에 나온거니.. 나름 tie-up 효과를 노린 건지도 모르겠다. 디렉TV를 설치해서 생활을 업그레이드해라 하는 메시지가 되니, 모델과 CM송 선택 자체로는 크게 문제될 건 없어 보인다. 원래 뮤직비디오 화면을 거의 그대로 사용했으니 광고 때깔도 괜찮고. 그런데... 그런데.... 보고 있으면 되게 웃긴다 (캬캬캬캬)


저 중간중간 비욘세가 말하는 장면은 뮤직비디오 찍을때 따로 별도로 같이 찍은 모양인데 왜이렇게 웃긴지... 특히 첫번째 멘트 부분은 웬 홈쇼핑에서 러닝머신 달리믄서 "날씬한 몸매를 원하십니까?" 이러는 거랑 오버랩이 되면서 그냥 코메디가 돼버리는 거다. 게다가 "(블라블라) HD!" 하면서 급하게 멘트를 마치시고는 바로 격렬한 댄스 동작으로 들어가는 것도 웃기고.

다시금 느끼지만, 광고 때깔만 가지고 보면 울나라를 따라올 데가 얼마 없는 듯. (허나 이게 또 "좋은 광고"랑은 다른 문제라... 우리나라 광고는 비주얼적인 면에서는 좋지만 광고의 역할이나 효과적 측면에서는 그런 돈GR이 없기도 하다.)
2009/01/06 09:44 2009/01/06 09:44
Leave a Comment
지난주 아메리칸 아이돌 Top24 방송을 보다가 흠칫.
.... 조만간에 그러겠지 예상을 안했던 건 아니었지만,
압둘 언니 버얼써 돌아왔었더구만....
그리하여 뮤직비디오를 Fox 홈페이지에서 퍼왔다.
퍼가라고 태그까지 만들어 준 친절한 Fox 홈페이지에 감사 ^^;;

마지막 장면이 좀 충격적(!)이니, 마음의 준비들을 하시고 보시기 바란다.
(그렇다고 뭐 18금이나 그렇다는 얘기는 아님.)



노래 제목은 "Dance Like There's No Tomorrow." (누가 댄서 출신 가수 아니랄까봐 제목이.... ;;;)
1996년의 "Ain't Never Gonna Give You Up" 싱글 이후 무려 12년만에 발매한 신곡 (싱글) 이며, 같이 AI 심사를 맡고있는 랜디 잭슨 아저씨의 데뷔앨범 "Randy Jackson's Music Club Vol.1"의 타이틀곡이라 한다.
이 앨범으로 말할것 같으면 랜디 잭슨 아저씨가 프로듀싱하고, 여러 가수들을 시켜서 부르게 한 12곡이 수록돼 있는데, 압둘 언니의 이 곡이 1번트랙이고, AI 5시즌 준우승자 캐서린 맥피도 이 앨범에 참여해서 한곡 불렀단다. 오는 3월 11일 발매 예정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 자켓이 싱글 자켓, 위 자켓이 앨범 자켓이다. 뭐 이렇게 보니 포커스는 압둘 언니가 아니구 랜디잭슨이구만... (출처는 위키피디아~)


아메리칸 아이돌 보면서는 이게 프리미어네 어쩌네 저쩌네 하길래
곧 싱글이 나오는건가... AI에서 방송할 정도면 덕 좀 보겠네... 생각했으나,
알고보니 이미 디지털 싱글은 1월 22일날 발매됐고, 라디오 방송에는 1월 18일부터 풀렸고, 수퍼볼 축하공연도 했다 하네.



그 수퍼볼 축하공연 아니나 달러, 끝나고 랜디잭슨 인터뷰 같이 나오고...
역시나 압둘언니의 시그니쳐 히트곡은 20년 전의 그 "Forever Your Girl" 인거냐?


...... 그나저나, AI로 인한 압둘 언니의 명성에도 불구.... 성적은 처참하기 이를데 없으니...

빌보드 Pop 100에서는 76위,
Hot Digital Songs 에서는 86위...
Hot 100 차트에 못 올라본 노래들을 대상으로 하는 차트인 Bubbling Under Hot 100 Singles에서는 5위...
그나마 캐나다 차트에서 좀 성적이 좋아서 68위.. --;

이런 성적은 압둘 언니의 싱글 중, 96년의 Ain't Never Gonna Give You Up (Bubbling... Chart 12위) 에 이은 꼴찌에서 2번째 성적.
압둘 언니의 전성기 시절의 수많은 No.1 / Top.10 히트곡을 생각해 보고, 게다가 이 노래 다음으로 성적이 안 좋은 "Crazy Cool" (1995) 이란 노래도 Hot 100 차트 58위였다는 걸 생각해 보면, 이 노래의 성적이란 것이... 떱... 얼마나 실망스러운 수치인지, 원. --;;;
솔직히, Crazy Cool 이나 Ain't~ 이 노래 나왔을때 압둘 언니 완전 한물 간 가수였는데, 지금은 AI 심사 하면서 제 2의 전성기라는데 차트성적이 저게 뭐냐구... --;; 차라리 전설속의 히트가수로 남아계시지... ㅠ.ㅠ


하여간 미국도 무슨 8090 붐이냐... 압둘언니도 신곡 내고, 게다가 무려, 뉴키즈 컴백한다고 하는데....
..... 솔직히 겁난다. 얘들이 무슨 Take That 모냥 정상에 있을 때 화려하게 해체했던 것도 아니고, 솔직히 안 팔리니까 흐지부지 해체된 건데, 컴백한다고 과연 잘 될까?
게다가, 압둘 언니는 그나마 관리 잘 해서 아직까지 볼만하지만, 나는 얘네들이 그 오랜 세월동안 관리 잘 해서 미중년이 됐을 거라고는 꿈에도 생각이 안 된단 말이다 ㅠ.ㅠ (이미 완전 망가진 꼬락서니로 몇몇 영화에 출연한 도니 월버그 군을 생각해 보자구 ㅠ.ㅠ 난 식스센스 보면서 걔가 걔일 거라고는 꿈에도 생각이 안됐었단 말이쥐 --;;; )

그러니, (갑작 급 삼천포)
얘들아 그냥 환상속에 살아있게 컴백 안 하면 안되겠니??
2008/02/25 07:16 2008/02/25 07:16
Leave a Comment